[Hot-Line] “삼성전자, `30% CAP` 폐지로 패시브 물량 우려↓”

KB증권은 3일 삼성전자에 대해 시가총액 비중을 30%로 제한하는 ‘30% CAP 규제’를 폐지가 확정된다면 패시브 물량에 대한 우려가 완화될 것이라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6만5000원을 유지했다. 이날 언론 보도에 따르면 한국거래소는 삼성전자 ‘30% CAP’ 규제를 폐지하는 방안을 추진하는 것으로 알려진다. 김동원 KB증권 연구원은 “현재 KOSPI 200 추종 ETF 규모가 17조~18조원 수준인데 30% 캡 규제가 적용되면 ETF의…

[Hot-Line] “삼성전자, `30% CAP` 폐지로 패시브 물량 우려↓”

KB증권은 3일 삼성전자에 대해 시가총액 비중을 30%로 제한하는 `30% CAP 규제`를 폐지가 확정된다면 패시브 물량에 대한 우려가 완화될 것이라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6만5000원을 유지했다. 이날 언론 보도에 따르면 한국거래소는 삼성전자 `30% CAP` 규제를 폐지하는 방안을 추진하는 것으로 알려진다. 김동원 KB증권 연구원은 “현재 KOSPI 200 추종 ETF 규모가 17조~18조원 수준인데 30% 캡 규제가 적용되면 ETF의…

[Hot-Line] “삼성전자, 반도체 최선호주에서 차선호주로”…목표가↓

[자료 제공 = 하나금융투자] 하나금융투자는 16일 삼성전자에 대해 반도체 대형주 최선호주에서 차선호주로 제시한다고 밝혔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하고, 목표주가는 기존 6만7000원에서 6만3000원으로 하향 조정했다. 김경민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목표주가 하향 조정 이유는 사업별평가가치합산(SOTP) 산정 기준 중에서 올해 영업이익을 38조9000억원에서 34조8000억원으로 하향 조정했기 때문”이라며 “코로나19 영향으로 인한 세트 수요 둔화를 반영했다”고 설명했다. 코로나19 발발 이후 대외 활동을 자제와…

[Hot-Line] “삼성전자, 반도체 턴어라운드 방향성 주목”

신한금융투자는 1일 삼성전자에 대해 반도체 턴어라운드 방향성에 주목할 시기라고 밝혔다. 투자의견은 `매수`, 목표주가는 6만원을 유지했다. 최도연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삼성전자의 3분기 실적은 매출액 60조6400억원, 영업이익 7조400억원으로 전 분기 대비 8%, 6.7% 늘 것으로 전망한다”며 “반도체는 출하량 증가로, IM(IT·모바일)은 마케팅비 감소로, 디스플레이는 OLED 가동률 상승으로 소폭씩 실적 개선이 이뤄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최 연구원은 3분기부터 DRAM 출하량이 증가(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