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고 자본시장(Capital Markets) 미디어

[편집자주] 건물관리(FM·Facility Management)는 대중에게 생소한 사업이다. 하지만 다수의 직장인이 일상을 보내는 오피스·공장과 여가 활동을 위한 쇼핑몰·휴양시설 등에서 건물관리업체의 서비스가 빠진다면 그 공간은 무용지물이 된다. 그룹 물량을 기반삼아 탄탄한 실적을 거두고 있는 대기업 계열 건물관리 업체를 중심으로 더벨이 들여다봤다. 이 기사는 2020년 09월 10일 14:53 더벨 유료페이지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경비보안업체로 잘 알려진 에스텍시스템은 올해 초부터 방제·방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