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 부회장, 중국 반도체 공장 방문 “새로운 성장동력 만들어야”

코로나19 이후 중국 첫 방문, 글로벌 행보 박차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연합뉴스 [한스경제=김창권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중국 반도체 사업장을 방문해 글로벌 현장 경영을 이어갔다. 18일 삼성전자는 이 부회장이 중국 산시성에 위치한 삼성전자 시안반도체 사업장을 찾아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영향 및 대책을 논의하고, 임직원들을 격려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사태가 발생한 이후 중국을 방문한 글로벌 기업인은 이 부회장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