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디플 투톱 ‘최주선·김성철’ 역할론 알아보니

삼성전자는 이달 사장단 인사를 통해 자회사 삼성디스플레이 사업을 이끌어갈 경영진 투톱으로 최주선·김성철 신임 사장을 발탁했다. 삼성디스플레이 ‘투톱’ 최주선·김성철 체제는 ‘대형 퀀텀닷(QD)디스플레이’와 ‘중소형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사업을 분업화한다. 이달 초 삼성 사장단 인사를 통해 부사장에서 사장으로 승진한 최주선 대표이사 사장와 김성철 사장은 각각 대형디스플레이 ‘QD 전환’ 사업과 모바일용 OLED 사업을 나눠 맡는다. 15일 삼성전자 및 업계에 따르면 이동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