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리두기 ‘2.5단계’ 강력 시행…대기업들 속속 재택근무 확대

[서울=뉴스핌] 김기락 김지나 서영욱 심지혜 기자 = 정부가 코로나19 확산에 대비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를 9월 6일까지 일주일간 연장한 것과 함께 3분의 1 이상의 인원을 재택근무로 전환하는 등 방역 조치를 강화하자, 대기업들도 재택근무를 연장하거나 연장 검토에 들어갔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28일 정부세종청사에서 브리핑에서 “학생에 대한 돌봄공백을 완화하기 위해 정부, 공공기관, 기업 등에 대한 재택근무를 활성화한다”면서 “정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