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가전’ 힘 받은 삼성-LG, 올해도 ‘프리미엄’ 정주행

다양한 프리미엄 제품 출시 및 판매 확대 방침 지난해 삼성전자와 LG전자는 생활가전 부문에서 실적 호조를 이뤄냈다. 이에 양사는 올해도 생활가전의 프리미엄 제품 출시를 계획하고 있다. 사진은 LG전자 의류관리기 ‘스타일러’의 TV광고. /LG전자 시사위크=서예진 기자  지난해 전자기기 제조사의 실적에서 눈여겨 볼 것은 바로 생활가전의 실적이 견조하다는 점이다. 반도체 부진 및 스마트폰 시장 둔화 등의 악재 속에서도 기업들은…

‘생활가전’ 힘 받은 삼성-LG, 올해도 ‘프리미엄’ 정주행

다양한 프리미엄 제품 출시 및 판매 확대 방침 지난해 삼성전자와 LG전자는 생활가전 부문에서 실적 호조를 이뤄냈다. 이에 양사는 올해도 생활가전의 프리미엄 제품 출시를 계획하고 있다. 사진은 LG전자 의류관리기 ‘스타일러’의 TV광고. /LG전자 시사위크=서예진 기자  지난해 전자기기 제조사의 실적에서 눈여겨 볼 것은 바로 생활가전의 실적이 견조하다는 점이다. 반도체 부진 및 스마트폰 시장 둔화 등의 악재 속에서도 기업들은…

[컨콜 종합] 삼성電 “5G 수요에 반도체 회복할 것…휴대폰은 ‘슈퍼 프리미엄’ 자신”

올해 D램 10%·낸드 20%중후반 성장 예상…파운드리 두자릿수 매출 ↑ 2월 공개 폴더블폰은 ‘슈퍼 프리미엄’…스마트폰 한 카테고리로 하반기 마이크로 LED TV 출시…”비싸지만 수요 충분할 것으로 예상” [서울=뉴스핌] 정경환 기자 = 삼성전자가 5G 시장 확대 등에 힘입어 올해 반도체 사업이 회복세를 나타낼 것으로 전망했다. D램과 낸드(NAND)가 10~20%대 성장하고, 파운드리도 두 자릿수 매출 증가를 기대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30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