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반도체 부분 서버 수요 둔화에도 화웨이향 재고 축적 수요 등으로 우려대비 선방”

  DB금융투자는 4일 삼성전자에 대해 완제품(세트) 부문 호조로 실적을 방어하면서 3분기 영업이익이 10조원 수준을 낼 것이라고 전했다. 어규진 DB금융투자 연구원은 “삼성전자의 3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대비 1.5% 늘어난 62조9000억원, 영업이익은 23.5% 증가한 10조원으로 시장기대치를 상회할 전망”이라며 “하반기 경제 재개에 따른 (중저가) 스마트폰(7900만대) 및 TV, 가전의 판매 호조로 IT모바일(IM)과 소비자가전(CE) 사업부의 영업이익이 3조2000억원, 1조원으로 기대치를 뛰어넘는 가운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