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칩 시대 열겠다” 삼성전자·SK하이닉스, 반도체 생태계 확장에 적극 지원

[헬로티] 국내를 대표하는 반도체 기업인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가 국내 반도체 생태계를 강화하기 위해서 적극적인 지원에 나섰다. 국내 협력사에게 기술 지원과 인센티브 운영 제도를 지원함으로써 기업이 스스로 성장할 수 있도록 발판을 마련한다는 취지다. 또 산학협력을 통해서 인재 육성에도 힘쓰고 있다. 즉, 협력사-산학-친환경 상생활동을 통해 국내 반도체산업 전분야의 경쟁력을 끌어올려 ‘K칩 시대’를 열겠다는 계획이다. ▲삼성전자 직원(좌)과 이오테크닉스 직원(우)이…

“K칩 시대 열겠다” 삼성전자·SK하이닉스, 반도체 생태계 확장에 적극 지원

[헬로티] 국내를 대표하는 반도체 기업인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가 국내 반도체 생태계를 강화하기 위해서 적극적인 지원에 나섰다. 국내 협력사에게 기술 지원과 인센티브 운영 제도를 지원함으로써 기업이 스스로 성장할 수 있도록 발판을 마련한다는 취지다. 또 산학협력을 통해서 인재 육성에도 힘쓰고 있다. 즉, 협력사-산학-친환경 상생활동을 통해 국내 반도체산업 전분야의 경쟁력을 끌어올려 ‘K칩 시대’를 열겠다는 계획이다. ▲삼성전자 직원(좌)과 이오테크닉스 직원(우)이…

“K칩 시대 열겠다” 삼성전자·SK하이닉스, 반도체 생태계 확장에 적극 지원

[헬로티] 국내를 대표하는 반도체 기업인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가 국내 반도체 생태계를 강화하기 위해서 적극적인 지원에 나섰다. 국내 협력사에게 기술 지원과 인센티브 운영 제도를 지원함으로써 기업이 스스로 성장할 수 있도록 발판을 마련한다는 취지다. 또 산학협력을 통해서 인재 육성에도 힘쓰고 있다. 즉, 협력사-산학-친환경 상생활동을 통해 국내 반도체산업 전분야의 경쟁력을 끌어올려 ‘K칩 시대’를 열겠다는 계획이다. ▲삼성전자 직원(좌)과 이오테크닉스 직원(우)이…

[종합] 삼성전자, 반도체 생태계 육성 속도…산학협력 기금 1000억 지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지난달 30일 세메스 천안사업장을 찾아 사업장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등으로 인한 불확실성 속에서도 올해 산학협력 기금 1000억 원을 투입하기로 했다. 13일 삼성전자가 반도체 미래 기술과 인재 양성을 지원하고자 설립한 ‘산학협력센터’가 출범 2주년을 맞았다. 삼성전자는 대학의 연구역량이 반도체 산업의 생태계를 질적으로 성장시키는 기초 토양이라는 판단에 따라 2018년 7월 산학협력을…

삼성전자, 반도체 혁신 생태계 육성 속도…산학협력 기금 1000억 지원

산학협력센터 설립 2년… 기업-대학 시너지로 미래 핵심기술·우수인재 확보 기대 삼성전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등으로 인한 불확실성 속에서도 올해 산학협력 기금 1000억 원을 투입하기로 했다. 13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반도체 미래 기술과 인재 양성을 지원하고자 설립한 ‘산학협력센터’가 출범 2주년을 맞았다. 삼성전자는 대학의 연구역량이 반도체 산업의 생태계를 질적으로 성장시키는 기초 토양이라는 판단에 따라 2018년 7월 산학협력을…

삼성전자, 반도체·양자컴퓨터 등 차세대 연구 123억원 지원

삼성전자는 9일 2020년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 지정테마 연구지원 과제 12개를 선정해 발표했다. 올해는 △혁신적인(Disruptive) 반도체 구조 및 구현 기술 △난치병 치료를 위한 세포치료제 △양자컴퓨팅 실용화를 위한 원천 기술 등 6개 분야에서 총 12개 연구과제가 선정됐으며, 연구비는 약 123억5,000만원이 지원될 예정이다./ 뉴시스 시사위크=박설민 기자  삼성전자가 9일 2020년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 지정테마 연구지원 과제 12개를 선정해 발표했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은 2013년부터 1조5,000억원을…

삼성전자, 반도체ㆍ세포치료제ㆍ양자컴퓨팅 분야에 120억 지원

2020년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 지정테마 연구지원 과제에 선정된 교수진. 김종필 동국대 교수, 이준구 KAIST 교수, 정진욱 한양대 교수, 조승우 연세대 교수, 최리노 인하대 교수(왼쪽부터). 사진 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차세대 반도체 기술과 세포치료제 등 미래기술 분야에 대한 연구지원에 나선다. 삼성전자는 2020년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 지정테마 연구지원 과제 12개를 선정했다고 9일 밝혔다. 난치병 치료를 위한 세포치료제, 양자컴퓨팅 실용화 원천기술, 혁신적인 반도체…

삼성전자, 반도체·양자컴퓨터 등 차세대 연구 123억원 지원

삼성전자는 9일 2020년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 지정테마 연구지원 과제 12개를 선정해 발표했다. 올해는 △혁신적인(Disruptive) 반도체 구조 및 구현 기술 △난치병 치료를 위한 세포치료제 △양자컴퓨팅 실용화를 위한 원천 기술 등 6개 분야에서 총 12개 연구과제가 선정됐으며, 연구비는 약 123억5,000만원이 지원될 예정이다./ 뉴시스 시사위크=박설민 기자  삼성전자가 9일 2020년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 지정테마 연구지원 과제 12개를 선정해 발표했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은 2013년부터 1조5,000억원을…

치료센터 제공, 의료진 파견, 사재 20억 쾌척…기업들, 코로나 극복 지원

LG, 경북 지역 기숙사·연수원 치료센터로 제공 삼성, 영덕연수원에 삼성의료원 의료진 파견 김범수 카카오 의장, 20억원 상당 개인주식 쾌척 한국야쿠르트 3억원, 휴온스그룹 2억원 기부 한 의료진이 4일 서울 송파구 잠실주경기장에 마련된 드라이브 스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서 진료를 위해 들어오는 차량을 바라보고 있다.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4일 오후 현재 5621명으로 집계되는 등 감염 확산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