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틀꿈틀 반도체주…시계제로 증시 지지대 될까

인플레이션 우려·오미크론 확산에 증시 충격 반도체로 돌아온 외인…반도체 경기 반등 전망 삼성전자 클린룸 반도체 생산현장, 본문과 무관함.ⓒ삼성전자 계속된 인플레이션 우려 속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확산 조짐에 증시 불확실성이 커지고 있다. 이에 3000선 주변을 버티고 있던 국내증시도 변동성이 커질 것으로 보인다. 다만 증권가에서는 최근 전망이 개선되며 외국인 투자자들의 유입이 이어졌던 반도체주에 주목하고 있다. 29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안병수의 증시 View] 글로벌 데이터센터 투자 확대…K-반도체 수혜

[안병수의 증시 View] 글로벌 데이터센터 투자 확대…K-반도체 수혜 문형민 기자 승인 2021.11.09 17:20 의견 0 편집(이미지 더블클릭) 코로나 시대에 언택트 즉, 메타버스의 시장이 급속히 성장했다. 기업들이 재택근무 비율이 높이자 화상회의와 가상세계에 대한 니즈가 강해졌다. 메타버스는 게임산업 B2C 위주로 많이 활용돼왔다. 하지만 앞으로 B2B쪽에서도 메타버스의 세계는 확장될 것으로…

[안병수 전문가 증시 칼럼] 인텔 삼성전자 반도체 위탁생산 수주 가능성에 파운드리 사업가치 부각

미국 반도체 기업 인텔이 자사의 칩 생산 일부를 TSMC와 삼성전자에 나눠서 맡기는 방법을 추진하고 있다. 시장에서 인텔이 생산하는 기술력은 예전같지 않기 때문에 위탁생산 의존이 더 심화될 것이라고 보고 있다. 특히 대만은 최근 지진으로 인해 글로벌 파운드리 1위 기업 TSMC의 위상이 흔들리고 있다. 지진으로 인한 직접적인 타격은 크지 않지만 고객사들의 공급 불확실성과 불안감을 조성할 때 TSMC보다…

[글로벌 증시 호황]④ “코스피 강세 계속된다”…한국도 낙관론 ‘솔솔’

코스피, 연초 들어 지난해 대비 3% 상승 무역협상 진전…경기 불확실성 완화 반도체 업황 회복…대형 반도체주↑ 국내증시가 글로벌 경기 둔화, 미·중 무역분쟁 등 대내·외 불확실성 완화로 상승 곡선을 그리고 있다. 그래픽=연합뉴스 [오피니언뉴스=김솔이 기자] 국내증시가 2년간의 하락의 늪에서 벗어나고 있다. 미‧중 무역분쟁이 해빙 국면에 접어들면서 글로벌 경기 낙관론이 확산된 덕분이다. 기업 측면에선 교역 환경 개선에 따라 실적 개선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