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화성사업장 정전…메모리 수급 영향 없다"

[아시아타임즈=임재덕 기자] 삼성전자는 30일, 2019년 4분기 실적발표 컨퍼런스콜을 통해 “경기 화성 사업장 정전은 정상적으로 복구돼 현재 차질 없이 생산하고 있다”며 “이번 정전으로 메모리 수급에 미치는 영향은 없다고 봐도 된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해 12월 삼성전자 경기 화성 사업장에 정전이 발생해 일부 반도체 생산라인이 가동 중단된 바 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