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사장단 인사…사업부별 전문성·준법경영 방점

[뉴스토마토 권안나 기자] 삼성전자가 대내외 불확실성 속에서 각 사업부별 전문성 강화에 방점을 둔 2020년 사장단 정기인사를 실시했다. 큰 틀에서 안정을 추구하면서도 위기 격파와 준법경영에 대한 의지를 다졌다는 평가다.    (왼쪽부터)김기남 삼성전자 부회장·김현석 삼성전자 사장·고동진 삼성전자 사장. 사진/삼성전자   20일 삼성전자는 사장 승진 4명과 위촉업무 변경 5명 등의 2020년 사장단 정기인사를 발표했다. 삼성전자의 디바이스솔루션(DS), IT·모바일(IM), 소비자가전(CE) 부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