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버팀목 반도체도 안갯속…글로벌 경쟁에서 살아남을까

[이데일리 배진솔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기소되면서 삼성은 향후 삼성의 사업 로드맵에 차질을 빚지 않을까 우려하고 있다. 특히 삼성전자가 추진하고 있는 시스템 반도체 1위 달성 등 미래성장 사업 육성에서 대규모 투자나 인수합병(M&A)과 같은 발 빠르고 공격적인 투자 활동이 위축될 수도 있다고 보고 있다. 업계에서도 삼성의 버팀목 역할인 반도체가 흔들릴 수 있다고 전망했다. 삼성은 검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