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영환경이 우릴 시험한다” 생일날 수원공장 간 이재용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23일 경기도 수원에 있는 생활가전사업부를 찾아 삼성 전자제품을 꼼꼼히 살펴보고 있다. 이날은 이 부회장의 생일이다. 그는 “자칫하면 도태된다”며 “경영환경이 우리의 한계를 시험하고 있다”고 말했다. /삼성전자 제공 “경영환경이 우리의 한계를 시험하고 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현장경영을 강화하고 있다. 이번엔 가전 사업을 담당하는 생활가전사업부를 찾았다.삼성전자는 23일 이 부회장이 경기도 수원에 있는 생활가전사업부(CE)를 찾아 주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