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 한계를 시험받고 있다…자칫하면 도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맨 앞)이 23일 수원 사업장 생활가전사업부를 방문해 AI·IoT 등의 신기술을 적용한 제품들을 둘러보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 “경영 환경이 우리의 한계를 시험하고 있다. 자칫하면 도태된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23일 수원 사업장에서 열린 소비자가전(CE) 분야 사장단 간담회에서 꺼낸 얘기다. ‘한계’ ‘도태’와 같은 단어를 써가며 임직원들이 긴장의 끈을 늦추지 말아야 한다는 메시지를 전했다. 이 부회장의 최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