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건희 별세] ‘이재용 체제’ 삼성물산, 실적비중 낮은 패션·웰스토리 분할할까

삼성물산 패션, 3분기 영업손실…웰스토리도 수익성 ‘부진’ 바이오로직스, 삼성물산 실적 ‘효자’…건설도 실적 안정적 패션·웰스토리, 사내 기여도 낮아…코로나로 개선 ‘불투명’ [서울=뉴스핌] 김성수 기자 = 이재용 부회장이 삼성물산 내 실적 기여도가 낮은 패션·웰스토리를 분할해 경영 효율화를 도모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사망으로 이 부회장이 최대주주(지분율 17.33%)인 삼성물산의 그룹 내 위상이 커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현재 이 부회장의 관심 영역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