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에 미중분쟁 변수까지…삼성전자, 재고관리 비상

美 제재로 화웨이에 납품 차질 1분기 반도체 재고 줄었지만 스마트폰·가전부문은 크게 늘어 미중분쟁 전개따라 다시 희비 갈릴수도 불확실성이 커진 글로벌 경영환경 탓에 삼성전자(005930)의 재고관리에도 비상이 걸렸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지난 1·4분기 반도체·스마트폰·가전제품 재고가 한 차례 출렁인 가운데 최근 미중 무역분쟁 격화로 화웨이발 시장 지각변동이 또다시 예상되기 때문이다. 4일 전자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의 올 1·4분기 반도체…

D램 현물價 두달새 15% 급락… 수출전선 비상

삼성전자 반도체 생산라인. 단위 : 달러. [디지털타임스 김민주 기자]수출 버팀목인 D램 메모리반도체 현물 가격이 최근 두 달새 15% 가까이 급락했다.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장기화와 미·중 무역전쟁 재점화로 회복세를 보이던 반도체 시장 마저 흔들리면서 우리 수출 전선에도 빨간불이 켜졌다. 26일 시장조사업체 D램익스체인지에 따르면 PC 등에 쓰이는 D램(DDR4 8Gb) 현물가격은 전날 평균 3.11달러를 기록해 올해 고점(4월3일, 3.64달러)이었던…

국내 공장들 코로나19에 생산중단 속출…입주사 관리도 비상

입주 은행·구내식당 확진자 잇따라…”협력사도 같은 수준 조치” LG디스플레이·삼성전자 구미사업장 입주은행 직원들 확진 판정 현대건설기계 울산공장 일시 폐쇄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4일 오전 일시 폐쇄된 울산시 동구 현대건설기계 울산공장의 정문 출입이 통제되고 있다. 현대건설기계는 3일 울산 2공장에서 근무하는 직원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자 오후 10시부터 공장 전체를 폐쇄하고 방역을 했다. 또 필수…

국내 공장들 코로나19에 생산중단 속출…입주사 관리도 비상

입주 은행·구내식당 확진자 잇따라…”협력사도 같은 수준 조치”LG디스플레이·삼성전자 구미사업장 입주은행 직원들 확진 판정 국내 주요 공장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라 생산을 중단하는 사례가 속출하고 있다. 특히 사업장에 입주한 은행이나 구내식당 등의 직원들이 확진자로 판정돼 생산에 차질을 사례들이 나오고 있어 기업들이 입주사 관리에도 비상이 걸렸다. 4일 업계에 따르면 LG디스플레이와 삼성전자의 경북 구미사업장에 입주한 하나은행 직원들이 잇따라 코로나19…

국내 공장들 코로나19에 생산중단 속출…입주사 관리도 비상

현대건설기계 울산공장 일시 폐쇄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내 주요 공장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라 생산을 중단하는 사례가 속출하고 있다. 특히 사업장에 입주한 은행이나 구내식당 등의 직원들이 확진자로 판정돼 생산에 차질을 사례들이 나오고 있어 기업들이 입주사 관리에도 비상이 걸렸다. 4일 업계에 따르면 LG디스플레이[034220]와 삼성전자의 경북 구미사업장에 입주한 하나은행 직원들이 잇따라 코로나19 양성…

국내 공장들 코로나19에 생산중단 속출…입주사 관리도 비상

입주 은행·구내식당 확진자 잇따라…”협력사도 같은 수준 조치” LG디스플레이·삼성전자 구미사업장 입주은행 직원들 확진 판정 현대건설기계 울산공장 일시 폐쇄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4일 오전 일시 폐쇄된 울산시 동구 현대건설기계 울산공장의 정문 출입이 통제되고 있다. 현대건설기계는 3일 울산 2공장에서 근무하는 직원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자 오후 10시부터 공장 전체를 폐쇄하고 방역을 했다. 또 필수…

코로나19 확산에 ‘사업장 폐쇄’ 잇따라…산업계 ‘비상’

대규모 자가격리 사태 대응책도 고심…사내 전산망 외부 접속 등 점검 (서울=연합뉴스) 업계팀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산업계에서 사업장을 일시 폐쇄하는 사례가 잇따르고 있다. 국내 코로나19 확진자가 24일 오전 700명을 넘어서면서 대기업 직원과 가족 등이 포함되고 있기 때문이다. 아울러 산업계는 정부가 위기경보 단계를 최고 수준으로 격상함에 따라 예방 조치를 대폭 강화하고 있으며 대규모 자가격리…

삼성·LG·SK中 공장, ‘신종코로나’ 장기화에 비상

  [ 우한 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대한 불안이 확산되고 있는 29일 인천국제공항 제1터미널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에서 보호복을 입은 군의관과 간호장교가 업무를 보고 있다 / 사진 = 뉴시스 ] ‘우한 폐렴’ 확산으로 중국 정부가 휴무기간 연장으로 중국 기업은 물론 현지에 진출한 한국 기업을 포함한 다국적 기업들의 생산망 가동에 ‘빨간불’이 켜졌다. 연휴기간 연장으로 현지 공장 가동이 길어 지면서다.  최소…

삼성전자·현대차 ‘디지털세’ 포함될 듯…세부담 가중 ‘비상’

OECD, 車·가전까지 확대 합의매출 등 세부 기준 ‘뇌관’ 산적과세권경쟁 밀릴땐 피해 불가피정부 “법인세 기존과 같게 추진”최저한세율 도입 여부도 주목높은 수출의존도에 세수 비상 삼성전자와 현대자동차 등 국내 기업이 구글세로 불리는 디지털세 부과 대상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반도체 같은 기업간거래(B2B) 부문과 광업·금융업·운송업은 빠지게 됐다. 정부는 전체 법인세수와 기업들의 세 부담이 크게 달라지지 않을 것으로 전망하지만 후속 논의과정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