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반도체 1위 탈환했지만…파운드리가 변수

삼성전자 사옥  세계 반도체 1등 기업이라는 왕좌를 두고 삼성전자와 인텔 간 경쟁이 치열하다. 삼성전자는 메모리 호황에 힘입어 올해 2분기 인텔을 꺾고 11분기 만에 전 세계 반도체 매출 1위 기업이라는 타이틀을 되찾았지만, 간격 차가 미비해 언제든 뒤바뀔 수 있다. 각각 메모리와 중앙처리장치(CPU)에 강점을 쥐고 있는 삼성전자와 인텔이 모두 반도체 파운드리(위탁생산) 사업을 공격적으로 확장하고 있는…

‘반도체코리아’…보릿고개 넘고 반등 준비, 신종 코로나 ‘변수’

– D램 고정가 13개월 만에 반등…낸드는 이미 완만한 상승세 – 반도체 시장 다운턴 끝날 기미…반도체 수출 증가 신호도 보여 –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중국 수요 감소 ‘우려’ 국내 산업을 이끌고 있는 반도체 업계 반등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다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병(2019-nCoVㆍ일명 ‘우한 폐렴’)의 확산에 따른 중국 업체들의 ‘수요 감소’가 어떤 영향을 미칠지는 ‘호황 신호의 변수’로…

삼성전자 인텔 위탁생산 일감 놓치나, 파운드리 몸집 키우기 큰 변수

삼성전자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사업부가 글로벌 최대 반도체기업인 인텔의 일감을 놓칠 위기에 놓였다. 삼성전자는 그동안 인텔이 자체적으로 소화하지 못하는 반도체 물량의 위탁생산을 기대하고 있었는데 수주에 실패하면 상당 기간 TSMC를 따라 잡기가 어려워질 수 있다.   ▲ 정은승 삼성전자 파운드리사업부 사장. 22일 외국언론을 종합하면 2022년 도입되는 인텔 7나노급 외장 GPU(그래픽처리장치) ‘DG2’는 TSMC에서 생산되는 것으로 파악된다. 인텔 최초의 외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