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고 자본시장(Capital Markets) 미디어

이 기사는 2021년 12월 30일 16:06 더벨 유료페이지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삼성전자의 ‘메모리 레전드’로 불리는 정칠희 네패스 회장(전 삼성전자 종합기술원장·사진)이 네패스그룹 내에서 경영의 보폭을 넓히고 있다. 올해 1분기 오너 이병구 네패스그룹 대표의 ‘삼고초려’로 합류한 정 회장은 2022년 3월 정기주주총회를 기점으로 경영 전면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삼성전자와의 후공정 결속이 강화되는 상황에서 ‘네패스의 얼굴’로 나서는 모양새다. 30일 업계에…

국내 최고 자본시장(Capital Markets) 미디어

이 기사는 2021년 12월 24일 07:52 더벨 유료페이지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SK텔레콤은 지난해 인공지능(AI) 반도체 ‘사피온 X220’을 개발했다. 통신과 데이터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AI 기술을 연구하다 전용 반도체 개발까지 갔다. 다만 반도체 설계는 가능해도 직접 만들 시설·장비가 없어 생산공정을 전문 제조사에 맡겼다. 반도체 위탁생산, 일명 ‘파운드리’다. SK텔레콤이 생산을 의뢰한 곳은 대만 TSMC. 궁금증이 생겼다. 가까이에 계열사…

국내 최고 자본시장(Capital Markets) 미디어

이 기사는 2021년 12월 21일 14:04 더벨 유료페이지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삼성전자가 한종희 부회장 직속으로 중국사업혁신팀을 신설하면서 기존의 ‘중국삼성’이 애매한 위치에 놓이게 됐다. 삼성의 중국사업 총괄조직인 중국삼성은 2017년 그룹 미래전략실 해체 후 삼성전자 휘하로 편입됐다. 중국삼성을 담당하는 황득규 사장(사진)이 여전히 자리에 있는 만큼 향후 교통정리에 관심이 쏠린다. 삼성전자는 최근 조직개편을 통해 DX부문장인 한종희 부회장 직속으로 중국사업혁신팀을…

국내 최고 자본시장(Capital Markets) 미디어

[편집자주] 기업은 미래의 이윤 창출과 가치 취득을 위해 끊임없이 투자한다. 시설과 장비를 구입하고 사업 인프라를 구축하며 생산능력을 확대하는데 막대한 자금을 쓴다. 이를 위해 유·무형자산 취득에 들인 돈이 ‘자본적지출(CAPEX)’이다. CAPEX를 분석하면 회사의 미래 사업방향과 성장 가능성을 예측해 볼 수 있다. 더벨은 기업의 CAPEX 분석을 통해 이들이 지난 온 길과 나아갈 방향을 가늠해 봤다. 이 기사는 2021년…

국내 최고 자본시장(Capital Markets) 미디어

이 기사는 2021년 12월 15일 12:36 더벨 유료페이지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한미글로벌이 삼성전자 반도체 공장 건설사업관리(CM·PM)를 담당하는 하이테크사업부장을 부사장으로 승진시켰다. 한미글로벌 실적을 안정적으로 뒷받침하는 하이테크사업부에 힘을 실어주면서 영업력 강화를 추진한다는 평가다. 삼성물산 출신 창업자 김종훈 회장 덕에 한미글로벌은 삼성전자와 오랜 기간 끈끈한 관계를 이어오고 있다. 한미글로벌은 최근 실시한 2022년 임원 인사에서 하이테크사업부의 권세형 전무(사진)를 부사장으로 승진시켰다.…

국내 최고 자본시장(Capital Markets) 미디어

[편집자주] 기업은 미래의 이윤 창출과 가치 취득을 위해 끊임없이 투자한다. 시설과 장비를 구입하고 사업 인프라를 구축하며 생산능력을 확대하는데 막대한 자금을 쓴다. 이를 위해 유·무형자산 취득에 들인 돈이 ‘자본적지출(CAPEX)’이다. CAPEX를 분석하면 회사의 미래 사업방향과 성장 가능성을 예측해 볼 수 있다. 더벨은 기업의 CAPEX 분석을 통해 이들이 지난 온 길과 나아갈 방향을 가늠해 봤다. 이 기사는 2021년…

국내 최고 자본시장(Capital Markets) 미디어

[편집자주] 기업은 미래의 이윤 창출과 가치 취득을 위해 끊임없이 투자한다. 시설과 장비를 구입하고 사업 인프라를 구축하며 생산능력을 확대하는데 막대한 자금을 쓴다. 이를 위해 유·무형자산 취득에 들인 돈이 ‘자본적지출(CAPEX)’이다. CAPEX를 분석하면 회사의 미래 사업방향과 성장 가능성을 예측해 볼 수 있다. 더벨은 기업의 CAPEX 분석을 통해 이들이 지난 온 길과 나아갈 방향을 가늠해 봤다. 이 기사는 2021년…

국내 최고 자본시장(Capital Markets) 미디어

이 기사는 2021년 11월 15일 13:40 더벨 유료페이지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마젤란기술투자가 코지피(Co-GP) 펀드를 결성했다. 지난해 3월 300억원 규모의 ‘MTI 엔젤세컨더리 투자조합’을 결성한 후 1년 반 만에 새로운 펀드다. 지속적인 펀드레이징을 통해 운용자산(AUM) 1000억원을 넘어설지 주목된다. 15일 벤처투자업계에 따르면 마젤란기술투자는 34억원 규모의 ‘엠티아이 와이지 시큐리티 유니콘 투자조합 1호’를 결성했다. 와이지인베스트먼트와 함께 조성한 코지피 펀드다. 모태펀드 출자…

국내 최고 자본시장(Capital Markets) 미디어

이 기사는 2021년 10월 28일 16:19 더벨 유료페이지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삼성전자 정보기술·모바일(IM) 부문이 반도체부품 공급난 직격탄을 맞았다. 매출에 비해 영업이익이 둔화된 탓에 이익률(영업이익/매출)은 11%대로 떨어졌다. 삼성전자는 당분간 반도체수급 이슈가 지속될 것으로 보고 파트너사와의 협력망을 재조정해 공급리드타임(발주부터 납품까지의 소요시간) 확보에 나설 방침이다. 삼성전자가 28일 발표한 3분기 실적에 따르면 이 기간 영업이익률 11.9%를 기록했다. 전년 동기(14.6%)와 전분기(14.3%)에…

국내 최고 자본시장(Capital Markets) 미디어

[편집자주] 구현모 KT 대표 숙원 사업인 그룹사 리스트럭처링 밑그림이 완성됐다. 취임 후 1년 반에 걸쳐 미디어, 커머스, 금융 등 분야별 수장을 정하고 굵직한 지배구조 개편을 단행했다. 여기에 사장급 부문장이 이끄는 그룹트랜스포메이션부문을 신설해 사령탑을 세웠다. 이젠 기업가치 제고를 위한 본격적인 투자를 앞두고 있다. 더벨은 KT 리스트럭처링 분야별 키맨과 전략을 살펴봤다. 이 기사는 2021년 10월 22일 0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