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배터리 동맹, 어렵다 – 애플경제

기대하기 어려운 기술제휴 정부가 추진하는 한국판 ‘그린 뉴딜’ 정책이 베일을 벗은 가운데 이른바 ‘K배터리 동맹’이 재계의 화두로 급부상했다. 하지만 세계시장에서 사활을 걸고 경쟁해야 하는 기업들이 제휴해서 함께 움직인다는 것은 생각하기 어려운 일이다. 국내 4대그룹 총수들의 회동 정의선 현대차그룹 수석부회장이 국내 배터리 3사와 회동을 마쳤다. 정의선 부회장은 5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6월 구광모 LG그룹 회장, 7월…

삼성 中 반도체 소재·장비 동맹 거절했다

한경DB 중국 정부가 삼성전자에 반도체 소재와 장비를 공동 개발하자고 제안한 것으로 파악됐다. 삼성전자는 여러 이유를 들어 중국 정부 요구를 거절한 것으로 알려졌다. 중국은 한국 및 미국 기업과 협업하려던 계획을 접고 독자적으로 반도체 소재를 개발하고 메모리반도체를 생산하는 쪽으로 방향을 선회했다. 中 “소재·장비 공동 개발하자” 29일 반도체업계에 따르면 중국 정부는 지난 7월 중순 삼성전자에 반도체 소재와 장비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