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철 삼성전자 부사장 “저전력 메모리 기술로 화력발전소 2.5기 대체”

최철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전략마케팅실장. 사진=삼성전자 뉴스룸 저전력 메모리 반도체 기술로 화력발전소 2.5기를 대체할 수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최철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부사장은 지난 29일 삼성전자 뉴스룸에 ‘저전력 메모리 기술이 선사하는 친환경 미래’라는 주제의 기고문을 게재하고 저전력 메모리 기술의 중요성을 설명했다. 최 부사장은 새로운 DDR5 규격의 D램, 하드디스크(HDD) 대신 낸드플래시를 활용한 솔리드스테이트드라이브(SSD)를 활용하면 전력량을 크게 줄일 수…

최철 삼성전자 부사장 “저전력 메모리 기술로 화력발전소 2.5기 대체”

최철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전략마케팅실장. 사진=삼성전자 뉴스룸 저전력 메모리 반도체 기술로 화력발전소 2.5기를 대체할 수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최철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부사장은 지난 29일 삼성전자 뉴스룸에 ‘저전력 메모리 기술이 선사하는 친환경 미래’라는 주제의 기고문을 게재하고 저전력 메모리 기술의 중요성을 설명했다. 최 부사장은 새로운 DDR5 규격의 D램, 하드디스크(HDD) 대신 낸드플래시를 활용한 솔리드스테이트드라이브(SSD)를 활용하면 전력량을 크게 줄일 수…

최철 삼성전자 부사장 “저전력 메모리 기술로 화력발전소 2.5기 대체”

최철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전략마케팅실장. 사진=삼성전자 뉴스룸 저전력 메모리 반도체 기술로 화력발전소 2.5기를 대체할 수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최철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부사장은 지난 29일 삼성전자 뉴스룸에 ‘저전력 메모리 기술이 선사하는 친환경 미래’라는 주제의 기고문을 게재하고 저전력 메모리 기술의 중요성을 설명했다. 최 부사장은 새로운 DDR5 규격의 D램, 하드디스크(HDD) 대신 낸드플래시를 활용한 솔리드스테이트드라이브(SSD)를 활용하면 전력량을 크게 줄일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