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당히 할일 해라” 재판장 당부에 삼성 ’12월 인사’ 택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지난달 23일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국정농단’ 뇌물공여 등 파기환송심 공판기일에 출석하고 있다. [뉴스1] 삼성이 전자 계열사 위주로 2일 사장단 인사를 발표했다. 반도체 사업부장 두 명을 새로 선임하고, 삼성SDS·삼성디스플레이의 대표 이사를 교체하는 것이 골자다. 지난주만 하더라도 “이재용 부회장의 재판 일정 때문에 삼성이 임원 인사를 미룰 것”이라는 관측이 많았지만, 삼성은 2016년 ‘국정농단 사건’ 이전처럼 12월…

“당당히 할일 해라” 재판장 당부에 삼성 ’12월 인사’ 택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지난달 23일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국정농단’ 뇌물공여 등 파기환송심 공판기일에 출석하고 있다. [뉴스1] 삼성이 전자 계열사 위주로 2일 사장단 인사를 발표했다. 반도체 사업부장 두 명을 새로 선임하고, 삼성SDS·삼성디스플레이의 대표 이사를 교체하는 것이 골자다. 지난주만 하더라도 “이재용 부회장의 재판 일정 때문에 삼성이 임원 인사를 미룰 것”이라는 관측이 많았지만, 삼성은 2016년 ‘국정농단 사건’ 이전처럼 12월…

“당당히 할일 해라” 재판장 당부에 삼성 ’12월 인사’ 택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지난달 23일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국정농단’ 뇌물공여 등 파기환송심 공판기일에 출석하고 있다. [뉴스1] 삼성이 전자 계열사 위주로 2일 사장단 인사를 발표했다. 반도체 사업부장 두 명을 새로 선임하고, 삼성SDS·삼성디스플레이의 대표 이사를 교체하는 것이 골자다. 지난주만 하더라도 “이재용 부회장의 재판 일정 때문에 삼성이 임원 인사를 미룰 것”이라는 관측이 많았지만, 삼성은 2016년 ‘국정농단 사건’ 이전처럼 12월…

“당당히 할일 해라” 재판장 당부에 삼성 ’12월 인사’ 택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지난달 23일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국정농단’ 뇌물공여 등 파기환송심 공판기일에 출석하고 있다. [뉴스1] 삼성이 전자 계열사 위주로 2일 사장단 인사를 발표했다. 반도체 사업부장 두 명을 새로 선임하고, 삼성SDS·삼성디스플레이의 대표 이사를 교체하는 것이 골자다. 지난주만 하더라도 “이재용 부회장의 재판 일정 때문에 삼성이 임원 인사를 미룰 것”이라는 관측이 많았지만, 삼성은 2016년 ‘국정농단 사건’ 이전처럼 12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