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준법감시위원회 공식 출범…위원장에 김지형 전 대법관

9일 김지형 전 대법관이 삼성의 준법감시위원회 구성과 관련해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제공 [웹데일리=최병수 기자] 삼성이 법조계·시민단체·학계 인사들로 구성된 준법감시위원회를 9일 공식 출범시켰다. 이날 위원장을 맡은 김지형 전 대법관(현 법무법인 지평 대표변호사)은 자신이 일하고 있는 법무법인 지평 사무실에 기자간담회를 열고 위원회 구성 등을 발표했다. 외부 위원으로는 고계현 소비자주권시민회의 사무총장, 권태선 시민사회단체 연대회의 공동대표, 김우진 서울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