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 네덜란드로 출국, 삼성전자 글로벌경영 5개월 만에 재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해외 현장경영을 재개했다. 이재용 부회장은 8일 김포공항을 통해 네덜란드로 출국했다. 반도체와 인공지능(AI) 등 사업점검을 위한 것으로 여겨진다.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5월18일 중국 시안에 위치한 삼성전자 반도체공장을 둘러보고 있다. 네덜란드에는 반도체 미세공정의 핵심장비인 극자외선(EUV) 노광기를 독점 생산하는 ASML이 위치해 있다. 삼성전자가 관심을 뵈는 차량용 반도체 분야 1위 기업인 NXP반도체도 있다. 외교부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