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이재용 “무노조 경영 없앤다” 그뒤…삼성디플 노사 대표 첫 상견례

이재용(왼쪽) 삼성전자 부회장이 지난 3월 삼성디스플레이 아산사업장을 방문해 QD디스플레이 TV 시제품을 살펴보고 있다. 이 부회장 오른쪽은 이동훈 삼성디스플레이 대표. [사진 삼성전자] 삼성 계열사 가운데 삼성디스플레이에서 처음으로 노조위원장과 대표이사가 임금 및 단체협약(임단협)을 놓고 상견례를 한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5월 이재용(52) 삼성전자 부회장이 대국민 사과를 통해 “더 이상 무노조 경영이라는 말이 나오지 않도록 하겠다”고 공언한 데 따른…

[단독]이재용 “무노조 경영 없앤다” 그뒤…삼성디플 노사 대표 첫 상견례

이재용(왼쪽) 삼성전자 부회장이 지난 3월 삼성디스플레이 아산사업장을 방문해 QD디스플레이 TV 시제품을 살펴보고 있다. 이 부회장 오른쪽은 이동훈 삼성디스플레이 대표. [사진 삼성전자] 삼성 계열사 가운데 삼성디스플레이에서 처음으로 노조위원장과 대표이사가 임금 및 단체협약(임단협)을 놓고 상견례를 한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5월 이재용(52) 삼성전자 부회장이 대국민 사과를 통해 “더 이상 무노조 경영이라는 말이 나오지 않도록 하겠다”고 공언한 데 따른…

[단독]이재용 “무노조 경영 없앤다” 그뒤…삼성디플 노사 대표 첫 상견례

이재용(왼쪽) 삼성전자 부회장이 지난 3월 삼성디스플레이 아산사업장을 방문해 QD디스플레이 TV 시제품을 살펴보고 있다. 이 부회장 오른쪽은 이동훈 삼성디스플레이 대표. [사진 삼성전자] 삼성 계열사 가운데 삼성디스플레이에서 처음으로 노조위원장과 대표이사가 임금 및 단체협약(임단협)을 놓고 상견례를 한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5월 이재용(52) 삼성전자 부회장이 대국민 사과를 통해 “더 이상 무노조 경영이라는 말이 나오지 않도록 하겠다”고 공언한 데 따른…

[단독]이재용 “무노조 경영 없앤다” 그뒤…삼성디플 노사 대표 첫 상견례

이재용(왼쪽) 삼성전자 부회장이 지난 3월 삼성디스플레이 아산사업장을 방문해 QD디스플레이 TV 시제품을 살펴보고 있다. 이 부회장 오른쪽은 이동훈 삼성디스플레이 대표. [사진 삼성전자] 삼성 계열사 가운데 삼성디스플레이에서 처음으로 노조위원장과 대표이사가 임금 및 단체협약(임단협)을 놓고 상견례를 한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5월 이재용(52) 삼성전자 부회장이 대국민 사과를 통해 “더 이상 무노조 경영이라는 말이 나오지 않도록 하겠다”고 공언한 데 따른…

[단독]이재용 “무노조 경영 없앤다” 그뒤…삼성디플 노사 대표 첫 상견례

이재용(왼쪽) 삼성전자 부회장이 지난 3월 삼성디스플레이 아산사업장을 방문해 QD디스플레이 TV 시제품을 살펴보고 있다. 이 부회장 오른쪽은 이동훈 삼성디스플레이 대표. [사진 삼성전자] 삼성 계열사 가운데 삼성디스플레이에서 처음으로 노조위원장과 대표이사가 임금 및 단체협약(임단협)을 놓고 상견례를 한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5월 이재용(52) 삼성전자 부회장이 대국민 사과를 통해 “더 이상 무노조 경영이라는 말이 나오지 않도록 하겠다”고 공언한 데 따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