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2] 코로나에도 굳건한 삼성전자, 반도체 호실적에 모바일ㆍ가전도 선방

삼성전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도 영업이익 8조 원을 넘기는 호실적을 달성한 데는 무엇보다 반도체의 힘이 컸다.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언택트) 수요 확대가 반도체 실적 증가로 이어졌다. 게다가 스마트폰과 TV도 코로나 충격이 예상보다는 크지 않았고, 디스플레이 부문의 일회성 이익까지 반영되며 시장 전망치를 훌쩍 뛰어넘었다. 삼성전자가 코로나19 위기 속에서 저력을 과시했지만, 시장 불확실성이 커지면서 하반기 실적은 낙관할 수만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