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셈 NAND 고단화와 비메모리 국산화 수혜

유니셈은 반도체 장비 가운데 스크러버와 칠러를 공급한다. 2020년 상반기 매출은 1140억원이었고 하반기 매출 추정치는 906억원이었다. 유니셈은 반도체 장비 중에서 스크러버와 칠러를 공급했왔다. 삼성전자 향 매출비중이 높은 여타 반도체 장비 공급사처럼 2020년 매출은 상고하저흐름이었다. 삼성전자가 반도체 시설투자를 상반기에 대부분 마무리했기 때문이다. 하나금융투자 김경민 수석연구위원은 유니셈의 2020년 상반기 매출은 1140억 원이었고, 하반기 매출 추정치는 906억 원으로 집계됐다고…

유니셈 NAND 고단화와 비메모리 국산화 수혜

유니셈은 반도체 장비 가운데 스크러버와 칠러를 공급한다. 2020년 상반기 매출은 1140억원이었고 하반기 매출 추정치는 906억원이었다. 유니셈은 반도체 장비 중에서 스크러버와 칠러를 공급했왔다. 삼성전자 향 매출비중이 높은 여타 반도체 장비 공급사처럼 2020년 매출은 상고하저흐름이었다. 삼성전자가 반도체 시설투자를 상반기에 대부분 마무리했기 때문이다. 하나금융투자 김경민 수석연구위원은 유니셈의 2020년 상반기 매출은 1140억 원이었고, 하반기 매출 추정치는 906억 원으로 집계됐다고…

유진테크 목표주가 높아져, “반도체장비 국산화 성과의 기대 커져”

유진테크 목표주가가 높아졌다. 유진테크가 개발하고 있는 국산화 반도체장비가 성과를 내며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하반기부터는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 등 반도체기업의 투자도 다시 시작될 것으로 보여 유진테크 수혜가 전망됐다.   ▲ 엄평용 유진테크 대표이사. 어규진 DB금융투자 연구원은 16일 유진테크 목표주가를 3만 원에서 4만 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투자의견은 매수(BUY)를 유지했다. 15일 유진테크 주가는 2만87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유진테크는 반도체 공정에…

유진테크 목표주가 높아져, “반도체장비 국산화 성과의 기대 커져”

유진테크 목표주가가 높아졌다. 유진테크가 개발하고 있는 국산화 반도체장비가 성과를 내며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하반기부터는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 등 반도체기업의 투자도 다시 시작될 것으로 보여 유진테크 수혜가 전망됐다.   ▲ 엄평용 유진테크 대표이사. 어규진 DB금융투자 연구원은 16일 유진테크 목표주가를 3만 원에서 4만 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투자의견은 매수(BUY)를 유지했다. 15일 유진테크 주가는 2만87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유진테크는 반도체 공정에…

韓日 무역전쟁 1년…포토레지스트, 국산화 더디지만 일본의존도 줄여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

포토레지스트 日의존도 6%p↓, 벨기에 등 수입처 다변화 일본 기업들 한국행 잇따라…TOK, 국내서 포토레지스트 생산 기술난이도 높은 EUV포토레지스트, 국산화 최소 5년 걸릴듯 전문가 “국산화보다 현재 더 중요한건 공급처 다변화” [서울=뉴시스] 최희정 기자 = 일본 정부가 반도체·디스플레이 핵심 소재 3개 품목에 대한 한국 수출 규제를 단행한 지 1년이 지났지만 당초 우려와 달리 국내…

韓日 무역전쟁 1년…포토레지스트, 국산화 더디지만 일본의존도 줄여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

포토레지스트 日의존도 6%p↓, 벨기에 등 수입처 다변화 일본 기업들 한국행 잇따라…TOK, 국내서 포토레지스트 생산 기술난이도 높은 EUV포토레지스트, 국산화 최소 5년 걸릴듯 전문가 “국산화보다 현재 더 중요한건 공급처 다변화” [서울=뉴시스] 최희정 기자 = 일본 정부가 반도체·디스플레이 핵심 소재 3개 품목에 대한 한국 수출 규제를 단행한 지 1년이 지났지만 당초 우려와 달리 국내…

“日 수출규제가 오히려 소부장 국산화 기회 됐다” [창의·혁신 현장을 가다]

시노펙스 연구개발 센터장 석유민 상무 / “높은 진입장벽 깨고 기술 개발 계기로 / 전량 수입 ‘반도체 필터’ 이젠 80% 대체 / 소부장 5년 내 선진국 수준 도달할 것” 시노펙스 연구개발(R&D)센터장을 맡고 있는 석유민 상무는 포스트 코로나(코로나19 사태 이후) 시대를 “이전에도 이후에도 다시 오지 않을 소재·부품·장비(소부장) 산업의 역사적 전환점이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일본의 수출규제 극복과 코로나19…

“日 수출규제가 오히려 소부장 국산화 기회 됐다” [창의·혁신 현장을 가다]

시노펙스 연구개발 센터장 석유민 상무 / “높은 진입장벽 깨고 기술 개발 계기로 / 전량 수입 ‘반도체 필터’ 이젠 80% 대체 / 소부장 5년 내 선진국 수준 도달할 것” 시노펙스 연구개발(R&D)센터장을 맡고 있는 석유민 상무는 포스트 코로나(코로나19 사태 이후) 시대를 “이전에도 이후에도 다시 오지 않을 소재·부품·장비(소부장) 산업의 역사적 전환점이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일본의 수출규제 극복과 코로나19…

테스, 시스템반도체 공략 ‘교두보’…美·日 장비 국산화 ‘잰걸음’

– GPE 장비, 납품 임박…하드마스크 스트립 장비, 개발 중 [디지털데일리 김도현기자] 반도체 장비업체 테스가 시스템반도체 분야로 영역을 넓힌다. 매출 다변화 차원이다. 국내 반도체 업계의 시스템반도체 강화 흐름을 따라간다. 7일 업계에 따르면 테스는 가스페이즈에칭(GPE) 장비 상용화를 앞두고 있다. GPE 장비는 불화수소 가스를 사용 웨이퍼 표면 산화막만 선택적으로 깎아내는 제품이다. 산화막은 웨이퍼 보호막으로 회로 간 누설전류를…

테스, 시스템반도체 공략 ‘교두보’…美·日 장비 국산화 ‘잰걸음’

– GPE 장비, 납품 임박…하드마스크 스트립 장비, 개발 중 [디지털데일리 김도현기자] 반도체 장비업체 테스가 시스템반도체 분야로 영역을 넓힌다. 매출 다변화 차원이다. 국내 반도체 업계의 시스템반도체 강화 흐름을 따라간다. 7일 업계에 따르면 테스는 가스페이즈에칭(GPE) 장비 상용화를 앞두고 있다. GPE 장비는 불화수소 가스를 사용 웨이퍼 표면 산화막만 선택적으로 깎아내는 제품이다. 산화막은 웨이퍼 보호막으로 회로 간 누설전류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