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수사심의위 26일 … 국민적 관심사 부각

사진제공=삼성전자 [CBC뉴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검찰수사심의위가 오는 26일 열릴 예정이다.  검찰수사심의위는 결과가 나오기 전이지만 국민적으로 뜨거운 관심사이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분수령이 될 사안이기 때문이다. 기소여부를 판단할 검찰수사심의위는 위원장이 직무 수행을 회피한다고 해서 화제가 되기도 했다.  대법관을 역임했던 양창수 위원장은 16일 수사심의위 심의에서 빠지겠다고 스스로 밝혔기 때문이다. 양창수 위원장이 빠진 이유는 이 사건의 피의자인 최지성 옛 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