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반도체백혈병 기금 500억, 건물 사는데 다 쓰는 공단

2018년 4월 25일 오후 서울 광화문 세종로공원에서 열린 민주노총 4.28 산재사망 노동자 추모 결의대회에서 한 참석자가 삼성전자 반도체공장에서 일하다가 백혈병으로 숨진 고(故) 황유미 씨의 사진을 들고 있다. [연합뉴스]   고용노동부 산하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이사장 박두용)이 ‘삼성 반도체공장 백혈병 사건’ 이후 삼성전자가 피해자 단체(반올림)와 협의해 기탁한 보건안전기금 500억원 중 390억원을 공단 건물을 매입하는 데 쓰기로 했다. 해당 건물에…

[단독] 반도체백혈병 기금 500억, 건물 사는데 다 쓰는 공단

2018년 4월 25일 오후 서울 광화문 세종로공원에서 열린 민주노총 4.28 산재사망 노동자 추모 결의대회에서 한 참석자가 삼성전자 반도체공장에서 일하다가 백혈병으로 숨진 고(故) 황유미 씨의 사진을 들고 있다. [연합뉴스]   고용노동부 산하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이사장 박두용)이 ‘삼성 반도체공장 백혈병 사건’ 이후 삼성전자가 피해자 단체(반올림)와 협의해 기탁한 보건안전기금 500억원 중 390억원을 공단 건물을 매입하는 데 쓰기로 했다. 해당 건물에…

[단독] 반도체백혈병 기금 500억, 건물 사는데 다 쓰는 공단

2018년 4월 25일 오후 서울 광화문 세종로공원에서 열린 민주노총 4.28 산재사망 노동자 추모 결의대회에서 한 참석자가 삼성전자 반도체공장에서 일하다가 백혈병으로 숨진 고(故) 황유미 씨의 사진을 들고 있다. [연합뉴스]   고용노동부 산하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이사장 박두용)이 ‘삼성 반도체공장 백혈병 사건’ 이후 삼성전자가 피해자 단체(반올림)와 협의해 기탁한 보건안전기금 500억원 중 390억원을 공단 건물을 매입하는 데 쓰기로 했다. 해당 건물에…

[단독] 반도체백혈병 기금 500억, 건물 사는데 다 쓰는 공단

2018년 4월 25일 오후 서울 광화문 세종로공원에서 열린 민주노총 4.28 산재사망 노동자 추모 결의대회에서 한 참석자가 삼성전자 반도체공장에서 일하다가 백혈병으로 숨진 고(故) 황유미 씨의 사진을 들고 있다. [연합뉴스]   고용노동부 산하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이사장 박두용)이 ‘삼성 반도체공장 백혈병 사건’ 이후 삼성전자가 피해자 단체(반올림)와 협의해 기탁한 보건안전기금 500억원 중 390억원을 공단 건물을 매입하는 데 쓰기로 했다. 해당 건물에…

[단독] 반도체백혈병 기금 500억, 건물 사는데 다 쓰는 공단

2018년 4월 25일 오후 서울 광화문 세종로공원에서 열린 민주노총 4.28 산재사망 노동자 추모 결의대회에서 한 참석자가 삼성전자 반도체공장에서 일하다가 백혈병으로 숨진 고(故) 황유미 씨의 사진을 들고 있다. [연합뉴스]   고용노동부 산하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이사장 박두용)이 ‘삼성 반도체공장 백혈병 사건’ 이후 삼성전자가 피해자 단체(반올림)와 협의해 기탁한 보건안전기금 500억원 중 390억원을 공단 건물을 매입하는 데 쓰기로 했다. 해당 건물에…

[단독] 반도체백혈병 기금 500억, 건물 사는데 다 쓰는 공단

2018년 4월 25일 오후 서울 광화문 세종로공원에서 열린 민주노총 4.28 산재사망 노동자 추모 결의대회에서 한 참석자가 삼성전자 반도체공장에서 일하다가 백혈병으로 숨진 고(故) 황유미 씨의 사진을 들고 있다. [연합뉴스]   고용노동부 산하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이사장 박두용)이 ‘삼성 반도체공장 백혈병 사건’ 이후 삼성전자가 피해자 단체(반올림)와 협의해 기탁한 보건안전기금 500억원 중 390억원을 공단 건물을 매입하는 데 쓰기로 했다. 해당 건물에…

[단독] 반도체백혈병 기금 500억, 건물 사는데 다 쓰는 공단

2018년 4월 25일 오후 서울 광화문 세종로공원에서 열린 민주노총 4.28 산재사망 노동자 추모 결의대회에서 한 참석자가 삼성전자 반도체공장에서 일하다가 백혈병으로 숨진 고(故) 황유미 씨의 사진을 들고 있다. [연합뉴스]   고용노동부 산하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이사장 박두용)이 ‘삼성 반도체공장 백혈병 사건’ 이후 삼성전자가 피해자 단체(반올림)와 협의해 기탁한 보건안전기금 500억원 중 390억원을 공단 건물을 매입하는 데 쓰기로 했다. 해당 건물에…

[단독] 반도체백혈병 기금 500억, 건물 사는데 다 쓰는 공단

2018년 4월 25일 오후 서울 광화문 세종로공원에서 열린 민주노총 4.28 산재사망 노동자 추모 결의대회에서 한 참석자가 삼성전자 반도체공장에서 일하다가 백혈병으로 숨진 고(故) 황유미 씨의 사진을 들고 있다. [연합뉴스]   고용노동부 산하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이사장 박두용)이 ‘삼성 반도체공장 백혈병 사건’ 이후 삼성전자가 피해자 단체(반올림)와 협의해 기탁한 보건안전기금 500억원 중 390억원을 공단 건물을 매입하는 데 쓰기로 했다. 해당 건물에…

[단독] 반도체백혈병 기금 500억, 건물 사는데 다 쓰는 공단

2018년 4월 25일 오후 서울 광화문 세종로공원에서 열린 민주노총 4.28 산재사망 노동자 추모 결의대회에서 한 참석자가 삼성전자 반도체공장에서 일하다가 백혈병으로 숨진 고(故) 황유미 씨의 사진을 들고 있다. [연합뉴스]   고용노동부 산하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이사장 박두용)이 ‘삼성 반도체공장 백혈병 사건’ 이후 삼성전자가 피해자 단체(반올림)와 협의해 기탁한 보건안전기금 500억원 중 390억원을 공단 건물을 매입하는 데 쓰기로 했다. 해당 건물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