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반도체 공급업체 1위’ 자리 인텔에 내줘

© 연합뉴스 삼성전자가 2년 만에 글로벌 반도체 시장 선두 자리를 인텔에 내준 것으로 확인됐다. 주력인 메모리 반도체 가격이 급락한 탓이다.  15일 IT 전문 시장조사업체 가트너(Gartner)가 발표한 반도체 매출 예비조사에 따르면 지난해 전세계 반도체 매출액은 전년보다 11.9% 하락한 4,183억달러로 집계됐다. 업체 별로 보면 인텔이 이 기간 657억 달러의 매출을 올리며 삼성전자를 제치고 3년 만에 1위 자리를…

삼성전자, ‘반도체 공급업체 1위’ 타이틀 ‘인텔’에 내줘

[산업일보]2019년 전세계 반도체 매출은 2018년 대비 11.9% 하락한 4천183억 달러를 기록했다. 메모리 시장 침체가 2018년과 2017년에 매출 1위를 차지한 삼성전자를 비롯한 주요 기업에 악영향을 미치면서, 인텔은 다시 1위 자리를 되찾았다. IT 자문기관 가트너(Gartner)의 부사장 겸 애널리스트인 앤드류 노우드(Andrew Norwood)는 2019년 전세계 반도체 매출에 대한 예비조사 결과를 발표하면서, “2019년 반도체 판매량의 26.7%를 차지했던 메모리 시장은 2019년…

삼성전자, ‘반도체 공급업체 1위’ 타이틀 ‘인텔’에 내줘

[산업일보]2019년 전세계 반도체 매출은 2018년 대비 11.9% 하락한 4천183억 달러를 기록했다. 메모리 시장 침체가 2018년과 2017년에 매출 1위를 차지한 삼성전자를 비롯한 주요 기업에 악영향을 미치면서, 인텔은 다시 1위 자리를 되찾았다. IT 자문기관 가트너(Gartner)의 부사장 겸 애널리스트인 앤드류 노우드(Andrew Norwood)는 2019년 전세계 반도체 매출에 대한 예비조사 결과를 발표하면서, “2019년 반도체 판매량의 26.7%를 차지했던 메모리 시장은 2019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