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IL, S&P 국제신용등급 전망 ‘긍정적’으로 상향

  [FETV=박제성 기자] 글로벌 신용평가사인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가 S-OIL의 국제 신용등급 전망을 ‘안정적(스테이블)’에서 ‘긍정적(포지티브)’으로 상향 조정했다. S-OIL에 대한 장기신용등급은 ‘BBB’로 기존 유지했다.   S&P는 “S-OIL이 우수한 영업실적을 거두고 있으며 주력 상품의 스프레드(원유와 석유화학제품간의 단가) 회복을 바탕으로 다음 투자 사이클과 업황 변동성에 대비한 충분한 수준의 재무 여력을 확보할 것으로 전망한다”고 밝혔다.   S-OIL은 지난해 창사 이래 최대치인 2조1000억원의 영업이익을…

석유 정제 및 석유 화학의 촉매 시장 글로벌 주요 업체, 동향, 점유율, 산업 규모, 성장, 기회, 2028년까지 예측

Global 석유 정제 및 석유 화학의 촉매 Market 2022 provides major insights including dominating factors, potential growth opportunities, restraints, challenges, and forecast to 2027. This report is studied by Porter’s Five Forces analysis, Competitiveness analysis, Assessment of Key Features, and regional analysis. The 석유 정제 및 석유 화학의 촉매 market report analyzed by key segments,…

[6·1 지방선거 핫이슈] 하동군 :: 경남신문

광양만권 경제자유구역 하동지구 갈사만 조선산업단지는 하동 100년 미래의 핵심사업으로 주목 받았다. 대한민국 해양플랜트 메카 조성이라는 야심찬 목표로 2003년부터 추진됐지만 2014년 2월 공사가 중단된 이후 현재까지 사실상 방치되고 있다. 갈사산단 사업의 정상화를 위한 해법 찾기는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하동지역의 최대 숙원으로 꼽힌다. 하동군 갈사만 조선산업단지./경남신문 DB/ 갈사만 산단 정상화…

롯데케미칼,10조원 투자…수소·배터리사업 키운다 – 매일경제

롯데케미칼이 2030년까지 수소·배터리 사업에 총 10조원을 투자한다. 기존 석유화학 기업에서 수소·배터리·고부가가치 소재 등을 아우르는 종합화학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한 대변신에 시동을 걸었다. 19일 롯데케미칼은 서울 잠실 롯데월드타워에서 열린 ‘2030년 비전’ 간담회에서 친환경·고부가가치 사업으로의 대전환을 예고하며 이같이 밝혔다. 이날 발표회에는 김교현 부회장(롯데그룹 화학군 총괄대표)을 비롯해 이영준 첨단소재사업 대표(전지소재사업단장), 황진구 기초소재사업 대표(수소에너지사업단장) 등 롯데케미칼 임원들이 총출동해 각 분야 성장…

S&P, 에쓰오일 국제신용등급 전망 ‘안정적→긍정적’ 상향

S-OIL 울산공장의 잔사유 고도화시설(RUC) 전경ⓒ에쓰오일 에쓰오일은 글로벌 신용평가사인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가 자사의 국제 신용등급 전망을 ‘안정적(Stable)’에서 ‘긍정적(Positive)’으로 상향 조정했다고 19일 밝혔다. 장기신용등급은 ‘BBB’로 유지했다. S&P는 “에쓰오일이 우수한 영업실적을 거두고 있으며, 주력 상품의 스프레드 회복을 바탕으로 다음 투자 사이클과 업황 변동성에 대비한 충분한 수준의 재무 여력을 확보할 것으로 전망한다”고 밝혔다. 에쓰오일은 지난해 창사 이래 최대치인 2조 1000억원의 영업이익을…

울산석유화학공단 배관서 암모니아 누출…인명피해 없어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

[울산=뉴시스] 박수지 기자 = 19일 오전 7시 42분께 울산시 남구 매암동 석유화학공단 내 매설된 암모니아 이송 배관에서 암모니아 누출 사고가 발생했다. 해당 배관은 길이 7.2km, 지름 4인치 크기로, 업체 간 암모니아를 주고받는 용도로 사용되는 것으로 파악됐다. 소방당국은 배관 내부 암모니아 제거 작업을 진행 중이며, 이후 배관 누출 지점을 찾아 보수할 예정이다. 사고로 인한…

CEOSCOREDAILY

[CEO FILE] 화학사업 성장 이끈 김교현 롯데케미칼 부회장, 신사업 발굴에 매진 By 박준모 기자 | 입력 2022-05-19 07:00:02 석유화학 경쟁력 강화로 매출 성장 이뤄수소·배터리·재활용 플라스틱 등 신사업 육성 김교현 롯데케미칼 부회장은 석유화학에서 풍부한 실무 경험을 쌓은 정통 화학맨으로 롯데그룹의 화학사업 성장을 이끌고 있다. 그는 지난해 롯데케미칼이 롯데쇼핑을 제치고 그룹 내 매출 1위에 오르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격전지를 가다] 충남 서산시장…전·현직 시장 4년 만의 리턴매치

민주당 맹정호(왼쪽) 후보와 국민의 힘 이완섭 후보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충남 서산시장 선거에서는 재선을 노리는 현 시장인 더불어민주당 맹정호(53) 후보와 전임 재선 시장인 국민의힘 이완섭(65) 후보가 4년 만에 외나무다리에서 다시 맞붙는다. 직전 2018년 지방선거에선 4명이 출마한 가운데 당시 시장이던 이완섭 후보가 35.5%를 득표하는데 그쳐 52.2%를 얻은 맹 후보에게 자리를 내줬다. 이…

“더 이상 선진국도 기후변화 피해에서 자유로울 수 없어”

울산상의, 윤순진 서울대 환경대학원 교수 초청 UCA 개최 “최근 캘리포니아 대형산불, 독일·벨기에 폭우 침수 등에서 알 수 있듯이 더 이상 선진국도 기후변화로 인한 피해에서 자유로울 수 없으며, 이제는 기후변화가 미래세대만의 문제가 아니라 우리 모두 당사자로서 권리와 책임을 져야 하는 사안이 됐다.” 울산상공회의소가 18일 울산상공회의소 7층 대강당에서 개최한 제22기 울산최고경영자아카데미(UCA) 7강 강사로 나선 윤순진 2050 탄소중립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