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불확실성에도 반도체는 ‘증설 또 증설’…왜?

[e대한경제=이종무 기자] 세계 경제 불확실성에도 글로벌 반도체 기업들의 ‘쩐의 전쟁’은 식을 줄 모르고 있다. 진원지는 미국이다. 최근 잇달아 세계 최초 낸드플래시 적층 기술을 선보인 마이크론이 막대한 실탄을 장전하고 대규모 공장 신설 계획을 발표했다. 지난해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 시장 재진출을 선언한 인텔도 유럽에 천문학적인 투자 계획을 내놨다. 경쟁사인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 등 국내 기업의 움직임도 빨라지는 모습이다. 인텔 반도체…

[패션&뷰티] 뮬라웨어·설화수·아모레퍼시픽·아디다스 外 – 데일리팝

뮬라웨어, 하반기 단독 매장 8곳 신규 오픈…고객 접점 확대 본격화 스타일리시 애슬레저 브랜드 뮬라웨어가 올 하반기 내 주요 거점 지역 내 브랜드 단독 매장 8곳을 새롭게 오픈하는 등 하반기 매장 확대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 뮬라웨어는 8월 한 달간 롯데백화점 영등포점, 갤러리아 타임월드, 갤러리아 광교점 내 단독 매장을 신규 오픈하며 본격적으로 오프라인 매장 확대에 나섰다고 밝혔다.…

영농형 태양광 발전…농민 소득 늘고, 한전은 전력 얻고 `윈윈`

경남 함양군 기동마을의 영농형 태양광 발전 현장 모습. 지난 1일 방문한 경남 함양군 기동마을. 마을회관에서 도보로 10분 정도 떨어진 3068㎡(928평) 넓이의 한 논에서는 추수가 한창이었다. 추석을 앞둔 가을의 농촌에서 흔히 볼 수 있는 풍경이었지만 한 가지 차이점이 있었다. 옆의 다른 논과 달리 3.5m 높이의 기둥이 수십 개 설치돼 있고, 기둥 위에는 607개의 태양광 패널이 전기를…

포스코홀딩스, 인도서 그린수소 생산 추진

포스코홀딩스는 인도 2위 재생에너지 전문기업인 그린코와 그린수소 생산 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4일 밝혔다. 포스코홀딩스와 그린코는 최근 일산에서 ‘그린수소·암모니아 사업 협력을 위한 양자 간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양해각서 체결로 양사는 인도 현지에서 신재생에너지 및 양수 발전을 기반으로 그린수소·암모니아 생산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그린코는 싱가포르투자청, 아부다비투자청이 투자한 인도 내 재생에너지 2위 업체인데 재생에너지 설비규모가 7.2GW에 달한다. 양수 발전을 통해…